한전 전기요금 청구서, 이젠 음성으로 안내 받는다
상태바
한전 전기요금 청구서, 이젠 음성으로 안내 받는다
장애인의 달 맞아 음성청구 서비스 전국 확대
  • 유준상 기자
  • 승인 2019.04.21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요금알리미 스마트폰앱 화면. <자료제공=한전>

[이뉴스투데이 유준상 기자] 한국전력공사는 장애인의 달을 맞아 전기요금 청구서를 스마트폰 앱을 통해 음성으로 안내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전국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각장애인 고객이 한전고객센터(국번없이 123)나 전국의 한전 사업소에 신청하거나 스마트폰에서 ‘전기요금 알리미’ 앱을 다운받아 신청할 수 있다.

해당 서비스는 스마트폰 앱으로 전기요금 청구서를 음성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로 지난해 10월부터 광주전남지역 시각장애인 고객을 대상으로 한 시범서비스가 좋은 평가를 받아 올해 장애인의 달을 맞이해 전국으로 확대 시행하게 됐다.

한전은 앞으로도 다양하고 유용한 전기사용관련 정보제공을 활성화해 국민의 효율적인 에너지사용과 편의향상을 위한 노력을 계속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