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 신규노선 편성 운행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 신규노선 편성 운행오는 20일부터 세종시외버스터미널·공주 신관공원 신규 편성해 운영 예정
‘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의 신규 노선이 포함된 리플렛

[이뉴스투데이 세종취재본부 이용준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이하 세종시)가 오는 20일부터 ‘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의 노선을 일부 개편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올해 1주년을 맞은 시티투어는 그동안 이용이 저조한 세종시 조세박물관과 산림박물관을 제외하고, 외래 관광객을 위해 세종고 속시외버스터미널을 추가했으며, 공주시의 신관공원을 새롭게 편성한 것이다.

‘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는 주말과 공휴일에 이용할 수 있으며,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 10분까지 하루 8차례 왕복 운행되며, 이용요금은 하루 기준 성인은 5,000원, 초·중·고 및 단체(20인 이상)와 어르신(경로우대자)·장애인은 3,000원으로 기존과 동일하다.

현재, 시티투어는 조치원역을 출발해 도담동 싱싱장터, 호수공원(대통령기록관, 국립세종도서관), 세종고속시외버스터미널, 공주 석장리 박물관, 금강신관공원, 공산성, 송산리고분군, 공주역을 환승 없이 왕복 운행하고 있으며, 특히, 세종시의 대표축제인 ‘세종축제’와 공주시의 ‘구석기축제’, ‘백제문화제’ 기간에는 이용요금을 2,000원으로 할인해 운영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현기 자치분권문화국장은 “세종-공주 연계 시티투어는 관광산업 활성화와 상생협력을 위해 세종의 미래와 공주의 역사를 관광상품화하는 사업”이라며 “관광객들이 연계 시티투어를 통해 세종과 공주의 매력을 느낄 수 있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용준 기자  jun1180@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