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감꽃마을 서울캠핑장’19일 개장
상태바
‘상주시 감꽃마을 서울캠핑장’19일 개장
  • 정상현 기자
  • 승인 2019.04.17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정상현 기자] 상주시(시장 황천모)는 서울시와 도농교류 협력 후속 사업으로 낙동용 포분교 폐교에 조성한 ‘상주 감꽃마을 서울캠핑장’을 4월 19일 개장한다.

서울시가 예산을 투입해 데크, 텐트, 테이블, 화덕 등 야영 필수품을 구비하고 탁구장, 당구장, 텃밭 등 가족 활동공간과 샤워장, 취사장, 주차장 등 편의시설을 갖추었다. 서울시가 지역민 5~6명을 채용해 직접 운영한다.

이 캠핑장은 지방 폐교를 활용해 운영 중인 서울시 가족자연체험시설(가족캠핑장) 제8호다. 지난해 10월 선호도 투표를 통해 상주를 대표하는 감을 모티브로 ‘감꽃마을’로 이름 붙여졌다.

예약은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시스템(ttp://yeyak.seoul.go.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해야 한다. 상주 감꽃마을 오토캠핑장은 5월 6일까지 시범 운영하며 무료로 예약이 가능하다.

‘상주 감꽃마을 서울캠핑장’ 주변에는 갑장산 등산로를 비롯해 인근 체험마을과 용포 다랑논, 상주보, 국제승마장 등과 연계한 자연체험을 동반한 힐링 캠핑장의 최적의 장소로 연간 1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관광객을 대상으로 지역 농특산품을 판매해 주민 소득 증대 도모 및 농촌 관광 등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서울 도농상생 협력 사업으로 개장하는 상주 감꽃마을 서울캠핑장이 상주를 널리 알리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현재, 서울시가 운영 중인 가족캠핑장은 횡성(’13년 개장), 포천(‘14년 개장), 제천(’15년 개장), 철원(‘16년 개장), 서천·함평(’17년 개장), 봉화(‘18년 개장) 등 전국 7개소를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