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김천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위해 '시민참여단' 위촉시청 홈피 통해 공개모집해 34명 위촉

[이뉴스투데이 경북취재본부 남동락 기자]김천시(시장 김충섭)는 4월 16일 김천시청 2층 회의실에서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시민참여단을 위촉식과 함께 ‘여성친화도시 조성 시민참여단의 역할’ 이라는 교육도 가졌다.

이번에 위촉된 시민참여단은 34명으로 지난 3월에 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 모집하였으며,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새로운 시책과 정책방향 제안, 사업 발굴 · 모니터링 · 평가에 직접 참여하고 제언하는 일, 워크숍·간담회·토론회·견학 등에 참여하여 역량을 강화하는 일을 하게 된다.

김천시는 지난 3월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조례를 제정하고 이어 시민참여단을 위촉하였으며, 시민의 의견을 수렴하여 여성친화도시 조성 대표사업을 발굴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교육을 맡은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김명화 연구위원은 "예전에는 지하철의 손잡이가 성인 남성의 키를 기준으로 만들어 높이가 동일하였지만, 현재는 아동, 노인의 키 차이를 고려하여 높이를 다양하게 만들고 있다."고 말하고 "우리 주변의 사소한 것들에 대한 성인지적 관찰로 여성친화도시는 만들어 진다’고 관점의 변화를 촉구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시에서 운영하는 각종 위원회의 여성위원 비율을 높이고 있으며, 여성이 행복하고 더불어 시민 모두가 행복한 김천시를 만드는데 시민참여단이 많이 활동해 주시기를 바란다" 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남동락 기자  dongrak67@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