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추가캐스트 공개… '키티'역에 뮤지컬배우 임소하, '패티' 역에 소프라노 한경미
상태바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추가캐스트 공개… '키티'역에 뮤지컬배우 임소하, '패티' 역에 소프라노 한경미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04.05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부터 키티역 임소하(임혜영), 패티역 한경미<사진제공=마스트엔터테인먼트>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뮤지컬배우 임소하(임혜영)와 소프라노 한경미가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에 새롭게 합류한다.

마스트엔터테인먼트는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가 오는 5월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재연된다는 소식을 알리며 관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는 가운데 ‘키티’역의 임소하(임혜영)와 ‘패티’역의 소프라노 한경미의 추가 캐스트를 깜짝 공개했다.

새로운 배우의 합류를 알린 '키티 세르바츠카야' 배역은 예쁘고 사랑스러운 공작가의 영애로 안나와 브론스키, 레빈과의 얽히고 설킨 관계 속에서 성장해 나가 결국 아름다운 가정을 완성시키며 극의 한 축을 담당하는 역할이다.

'키티'역에 캐스팅을 알린 배우 임소하(임혜영)는 보호본능을 자극하는 여리여리한 외모에서 뿜어져 나오는 힘있고 아름다운 목소리로 뮤지컬 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아 왔다.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키다리아저씨', '브로드웨이 42번가', '미스사이공'등 장르를 불문한 활약으로 깊은 인상을 심어주고 있는 배우 임소하의 합류로 이끌어낼 시너지가 기대된다.

또 하나의 추가 캐스팅을 알린 배역인 '패티'는 16세에 데뷔한 프리마돈나로 19세기 전세계의 오페라계를 열광시킨 전설적인 소프라노 “아델리나 패티”를 모델로 한 인물이다. 톨스토이는 소설 '안나 카레니나'에 그녀를 묘사 할 정도로 “패티”는 러시아에서도 큰 사랑을 받았다. 

2018년 초연부터 “패티”역으로 출연한 소프라노 강혜정, 배우 이지혜와 함께 이번에 캐스팅 된 소프라노 ‘한경미’는 독일 라인스베르크 왕실 캄머오페라(Rheinsberg Kammeroper) 주최 국제 콩쿨에 입상하며 혜성같이 나타나 유럽무대에서 주역으로 활약하며 "우아함과 세련미, 따뜻함까지 겸비한 한국을 대표하는 매혹의 소프라노”, “탁월한 음악성과 심금을 울리는 섬세하고 카리스마를 겸비한 빛나는 소프라노” 라는 평론가들의 극찬과 언론의 찬사와 받고 있는 국제적인 스타이다. 이번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를 통해 뮤지컬이라는 장르에 데뷔하는 소프라노 한경미가 보여줄 품격 있고 섬세한 무대가 기대된다.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는 러시아의 대 문호 톨스토이의 3대 걸작 중 하나인 소설 '안나 카레니나'를 원작으로 재탄생 되어 아름답고 매혹적인 ‘안나’라는 한 여인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사건 속에서 가족과 사랑 등 인류 본연의 인간성에 대한 예술적 통찰을 담아낸 수작이라는 평가받으며 국내 관객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아 왔다.

매혹적이고도 치명적인 러브스토리와 화려함의 정점을 찍는 무대연출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가 모아지는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는 5월 17일부터 7월 14일까지 한남동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되며 4월 11일 목요일 오전 11시 인터파크 티켓

을 통해 2차 티켓 예매가 시작된다. 이번 티켓오픈에는 6월 4일부터 6월 16까지의 공연분에 대한 티켓의 판매가 시작되며 관객들의 성원에 힘입어 매주 금요일 3시 마티네 공연이 추가로 오픈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