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G요금제 4종 공개 ‘8만원 이상부터 데이터 무제한’
상태바
KT, 5G요금제 4종 공개 ‘8만원 이상부터 데이터 무제한’
5만5000원·8만원·10만원· 13만원... 5G시대 데이터 소비 증가에 대처
  • 송혜리 기자
  • 승인 2019.04.02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KT가 5G요금제 4종을 내놨다. 가격대는 5만5000원, 8만원, 10만원, 13만원이다. 이중 8만원 이상 요금제 3종, 일명 '슈퍼플랜'은 5G 데이터 무제한이다.

2일 KT는 5G 데이터 완전 무제한 요금제 ‘KT 5G 슈퍼플랜’ 포함, 4종 5G 요금제를 공개했다.

슈퍼플랜은 '베이직·스페셜·프리미엄' 3종으로 속도제어 없이 데이터를 완전 무제한으로 제공한다. 또 전세계 185개국 로밍 데이터 무제한 혜택을 더했다.

'슈퍼플랜 베이직'은 월정액 8만원(이하 부가세 포함)에 5G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해외에서도 로밍 데이터를 최대 100Kbps(초당 킬로비트) 속도로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슈퍼플랜 스페셜'과 '슈퍼플랜 프리미엄' 요금제는 각각 월정액 10만원, 13만원으로 '데이터 완전 무제한'과 월 최대 8만8000원 상당 VVIP 멤버십, 4500원 상당 단말 분실파손 보험(멤버십 포인트 차감)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슈퍼플랜 프리미엄 요금제는 해외에서도 최대 3Mbps(초당 메가비트) 속도로 로밍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KT는 데이터를 많이 쓰지 않는 5G 고객을 위해 '5G 슬림' 요금제도 내놨다. 5G 슬림은 월정액 5만5000원에 매월 8GB 데이터를 제공하고 기본 제공량을 소진하면 최대 1Mbps 속도로 데이터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KT 측은 데이터 완전 무제한 요금제를 선보인 배경에 대해 "5G 시대에는 초고화질(UHD) 영상과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등의 콘텐츠가 늘어나면서, 고객의 데이터 소비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할 수밖에 없다"며 "이에 고객이 걱정 없이 마음껏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도록 5G 데이터를 100% 무제한으로 제공하는 슈퍼플랜 요금제를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