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차거부 없는 콜택시, ‘웨이고 블루’ 4월 론칭
상태바
승차거부 없는 콜택시, ‘웨이고 블루’ 4월 론칭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참석, 택시-IT 상생에 정부 지원 약속
  • 정환용 기자
  • 승인 2019.03.20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정환용 기자] 택시운송가맹사업자 타고솔루션즈는 20일 간담회를 열고 웨이고 택시’ 서비스 론칭을 알렸다.

웨이고 블루는 호출 시 기사에 목적지가 표출되지 않는다. 주변 빈 차량이 자동으로 배차되고, 불가피한 사유가 없다면 이를 거부할 수 없어 승차 거부를 최소화할 수 있다. 타고솔루션즈는 기존 사납금 제도가 아닌 월급제로 운영해 안정적인 근무 환경을 제공하고, 1박2일 일정의 기사 교육으로 양질의 택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웨이고 블루 서비스로 국민들의 택시에 대한 인식이 바뀌었으면 좋겠다. 모범적인 성장을 위해 정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언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