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안양시, ‘2019 안양시 베트남 시장개척단’ 파견...관내 중소기업 수출활성화 지원
안양창조산업진흥원 <사진제공=안양시>

[이뉴스투데이 이배윤기자] 안양시(시장 최대호)는 관내 중소기업의 수출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오는 25일부터 29일까지 4박5일 일정으로 ‘2019 안양시 베트남 시장개척단’을 파견한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베트남은 연평균 7%의 꾸준한 경제성장률로 소비력이 향상되면서 내수 소비시장 진출을 위한 우호적인 환경이 조성되고 있으며, 특히 한류에 대한 관심이 높아 관내 기업이 진출하기 좋은 시장이다.

전기전자, 뷰티미용 등 관내 우수중소기업 11개사로 이루어진 이번‘2019 안양시 베트남 시장개척단’은 베트남 호치민과 하노이 2개 지역을 방문해 현지 바이어들과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베트남 시장진출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안양창조산업진흥원과 호치민 옥타(세계한인협회), VCCI(베트남상공회의소)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해 안양소재 우수중소기업들의 베트남시장 진출을 돕게된다.

안양시는 이번 시장개척단 파견으로 베트남을 비롯한, 동남아 시장 공략 및 동남아시아 지역의 수출거점을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아울러 관내기업들의 해외진출을 위해 사전·사후마케팅을 본격화하여 신규 바이어 발굴, 현지 법률 및 인증 문제, 관세 등의 애로사항을 원스톱으로 해결하여 수출확대에 주력할 계획이다.

깁흥규 안양창조산업진흥원장은“경쟁력있는 관내 우수제품의 해외시장진출 및 수출증대를 위한 중요한 연결 통로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장을 도울 수 있는 기회로 활용해 나갈 계획”임을 밝혔다.

이배윤 기자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