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여행·레저 중간 톱
노랑풍선, ‘시드니 고품격 패키지’ 선봬
<사진=노랑풍선>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노랑풍선은 여행 다채로움과 여유로움을 동시에 추구하는 여행객을 위한 ‘시드니 고품격 패키지 상품’을 선보였다고 15일 밝혔다.

호주 공기는 찬란한 햇살과 파라다이스 해변, 푸르른 나무와 싱그러운 바람으로 이뤄진다.

지역마다 색다른 문화와 자연경관을 느끼기 위해 몇 번이나 다시 찾는 경향이 있을 정도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넘치는 곳이다.

노랑풍선에서 추천하는 ‘시드니·포트스테판·제놀란 6일’ 상품은 국적기인 아시아나항공과 대한항공을 이용해 안전하고 편안한 이동을 제공한다.

시드니 주요 관광지를 돌아볼 수 있는 패키지 상품임에도 불구하고 노옵션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오롯이 관광에만 집중할 수 있다는 장점을 지니고 있다.

전 일정 4성급 호텔에서 숙박으로 여유롭고 편안한 휴식을 제공하며 유네스코가 자연유산 중 하나로 지정한 국립공원인 ‘블루마운틴’에서의 1박을 포함했다.

호주 그랜드캐년이라 불리는 블루마운틴의 웅장한 자연경치 등을 한 눈에 감상할 수 있다.

아름다운 달링하버 정취를 듬뿍 느낄 수 있어 현지인에게도 사랑을 받고 있는 ‘카사 레스토랑’에서의 식사는 물론 ‘디너크루즈’에서의 특식을 맛볼 수 있다.

이번 상품 관광일정은 △케이블 웨이 △레일 웨이 △스카이 웨이 등 시닉 3콤보 어트렉션’에 ‘보드워크 트레킹 코스’를 추가 체험할 수 있다.

아울러 환상적인 해변도시로 바다와 사막이 절묘하게 공존하는 신비로룬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포트스테판’에서의 돌핀크루즈와 사막투어 샌드보딩을 즐길 수 있는 혜택도 누릴 수 있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동굴인 ‘제놀란 동굴투어’와 현지인의 생활을 들여다 볼 수 있는 평화로운 ‘로라마을’ 일정 등 이색일정이 포함됐다.

여기에 △시드니 타워 △아쿠아리움 △야생동물원 △동부해안관광 △오페라하우스 등 시드니 시내에서 즐길 수 있다.

모든 핵심관광과 오페라하우스 내부투어까지 시드니를 꼼꼼하게 둘러 볼 수 있다.

상품의 가격은 124만9000원부터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노랑풍선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랑풍선 관계자는 “이번 선보인 ‘시드니 고품격 패키지’는 노랑풍선이 단독으로 기획한 상품으로 다채로움을 추구하는 고객의 니즈를 적극 반영한 매력적인 상품”이라며 “최근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요즘, 맑은 공기를 마시며 힐링을 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강민수 기자  sinclair83@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