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유통·소비자
깨끗한나라 청주공장, 에너지저장장치 도입...'친환경 사업 확대'
<사진=깨끗한나라>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깨끗한나라가 제지 및 생활용품 등을 제조하는 청주공장에 에너지저장장치(ESS, Energy Storage System)를 도입했다.

19일 깨끗한나라에 따르면 청주공장에 설치되는 ESS는 이달부로 가동에 들어갔다.

설치된 ESS는 39.45MWh 규모로 8MW를 5시간 동안 공급할 수 있는 전력을 저장할 수 있으며, 최근 ESS화재에 대한 설비 보완으로 불연재료를 사용한 건축시공과, 청정가스를 이용한 소화설비, 상시 모니터링 시스템을 설치했다.

배터리 발화사고를 차단하는 안전장치들이 현격하게 보완된 ESS 배터리가 설치되어 보다 안전하게 운영할 계획이다.

깨끗한나라는 ESS 설치를 시작으로 신재생에너지, 태양광 등으로 친환경 사업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ESS는 에너지 수요가 적은 야간에 에너지를 배터리에 저장해 상대적으로 수요가 많은 낮시간 대에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장치로 에너지 소비패턴을 효율적으로 향상시킨다.

이를 통해 탄소 배출량과 공기 오염물질을 줄일 수 있어 친환경 에너지 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다.

깨끗한나라 관계자는 “자사 공장에 ESS를 적용함으로써 전력요금 절감을 통한 원가경쟁력 확보가 가능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환경을 보호하는 친환경 정책을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강민수 기자  sinclair83@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