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산림청, 남북산림협력포럼과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맞손'임업인 단체 산림녹화 경험으로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이바지…남북관계 발전과 한반도 평화에 기여
산림청은 남북산림협력포럼과 14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캠페인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산림청>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산림청은 남북산림협력포럼과 14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캠페인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캠페인을 통해 남북관계 발전과 한반도 평화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두 기관은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캠페인 협력 ▲국민캠페인 활성화를 위한 공식웹사이트와 연계홍보 ▲기타 협력사업 발굴 등을 약속했다.

남북산림협력포럼은 지난 1월 28일 설립된 산림청 소관단체로, 한국임업인총연합회, 한국양묘협회, 한국임업후계자협회, 목재단체총연합회, 한국산림경영인협회 등 주요 임업관련 단체들이 참여하고 있다.

산림청은 남북산림협력포럼과 14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캠페인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김재현 산림청장(왼쪽 다섯 번째), 정은조 남북산림협력포럼 이사장(왼쪽 네 번째)이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캠페인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한 뒤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산림청>

김재현 산림청장은 “임업단체의 산림녹화 경험을 통해 성공적인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캠페인이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 더 많은 임업관련 단체들과 업무협약을 통해 국민공감대와 참여를 바탕으로, 남북 산림협력 국민캠페인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희송 기자  heesking@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