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전통문화관, 세시풍속-북새통 ‘정월대보름’ 행사
상태바
수원전통문화관, 세시풍속-북새통 ‘정월대보름’ 행사
  • 김승희 기자
  • 승인 2019.02.14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수원문화재단 수원전통문화관은 오는 16일 전통문화 행사인 ‘세시풍속-북새통: 정월대보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정월대보름은 농경사회였던 우리 문화에서 농사 풍년을 소망하고 준비하는 중요한 시기로 마을 공동체 행사를 하며 농사의 풍요와 안정을 기원하는 날이다.

마을 명절인 정월대보름날 온 동네 사람들이 함께 가릿대 세우기, 줄다리기, 지신밟기 등 마을이 질병, 재앙으로부터 풀려나 농사가 잘되길 비는 행사를 했다.

또 오곡밥, 약밥 등을 먹으며 그 해 곡식이 잘되길 빌며, 한 해 동안의 각종 부스럼을 예방하고 이[齒]를 튼튼하게 하려는 뜻으로 날밤·호두·은행·잣 등 견과류를 어금니로 깨무는 부럼 깨기 풍습이 있다.

수원전통문화관은 수원시민과 관광객이 정월대보름 세시풍속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한해 풍년을 기원하는 가릿대 세우기와 흥겨운 농악의 지신밟기와 길놀이 공연을 시작으로 정월대보름의 대표적 세시풍속인 부럼 깨기, 연 만들기 등 전통문화체험을 진행한다.

또 정월대보름에 마시던 귀밝이술(식혜) 마시기, 약밥 만들기, 미니 장승 만들기, 복조리 만들기 등을 준비하여 흥겨운 잔치에 어울리는 다양한 먹을거리와 즐길거리를 준비했다.

모든 체험은 당일 현장에서 참여 가능하며 준비된 재료 소진 시 마감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