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그룹,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 ‘여성 리더십 무비토크’ 13일 성료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유통·소비자
CJ그룹,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 ‘여성 리더십 무비토크’ 13일 성료
13일 열린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사진 가운데)와 함께 하는 무비토크 <사진=cj그룹>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글로벌 여성리더로 손꼽히는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가 CJ그룹 차세대 여성 리더를 만나는 자리를 가졌다.

CJ그룹은 13일 오후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CJ사회공헌추진단과 주한 뉴질랜드 대사관 공동 주최로 헬렌 클라크 초청, 차세대 여성리더들과 함께하는 ‘헬렌의 도전’ 특별 상영회 및 토크 콘서트를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헬렌 클라크는 최초 선출 뉴질랜드 여성 총리로 1999년부터 세 번 연임에 성공했다. 또 2009년부터 2017년까지 UNDP(유엔개발계획) 총재를 역임하며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매년 선정하는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100인’에 2015년 23위, 2016년 22위에 올랐다.

헬렌 클라크 방한을 계기로 마련된 이번 행사는 뉴질랜드 대사관이 CJ그룹 측에 공동 주최를 제안해 성사됐다.

뉴질랜드 대사관측은 “CJ그룹은 대표적인 여성친화기업이며 특히 2014년부터 글로벌 사회공헌활동 ‘CJ-유네스코 소녀교육 캠페인’을 꾸준히 펼쳐오고 있어 행사 진행을 제안하게 됐다”고 밝혔다.

13일 상영회 및 토크콘서트에는 헬렌 클라크 외에도 필립 터너 주한 뉴질랜드 대사, 민희경 CJ사회공헌추진단장을 포함해 CJ 임직원 80여명과 주한 뉴질랜드 대사관 관계자 40여명, 미래 글로벌 리더를 꿈꾸는 여성 직장인, 대학생 등 총 200여명이 참석했다.

헬렌 클라크는 “이 영화는 작년 9월 DMZ국제다큐영화제에서 한국에 첫 소개됐는데 이번에 특별히 한국 젊은 여성 인재를 대상으로 상영회를 개최하게 돼 설레고 기쁘다”며 “영화를 보면 우리 사회에 여전히 유리천장이 남아있지만 많은 이들의 도전과 성별을 떠난 응원 등으로 조금씩 유리천장에 금이 가고 있는데 미래 글로벌 여성리더가 희망을 갖고 계속 나아갈 힘을 얻기 바란다”고 말했다.

민희경 CJ사회공헌추진단장은 “이번 행사는 CJ가 진정한 글로벌 생활문화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여성 도전과 활약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점으로 헬렌 클라크 꿈과 도전이 CJ 임직원을 비롯한 차세대 여성 리더에게 좋은 자극제가 됐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지혜 기자  imari@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