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경력단절여성·가족 분야 사업 대폭 강화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시, 경력단절여성·가족 분야 사업 대폭 강화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시가 올해 여성·가족 분야 사업 지원을 대폭 강화한다.

인천시는 올해부터 한부모가정 자녀양육비 지원대상을 만 18세로 4세 높이고 지원금을 월 13만 원에서 20만 원으로 인상하는 등 여성·가족 분야 사업에 지난해보다 47% 늘어난 497억 원을 투입한다고 13일 밝혔다. 

경력단절 여성 1만5000명에게 취업상담, 직업교육훈련, 인턴십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우선 여성새로일하기센터를 현재 8곳에서 9곳으로 확충해 맞춤형 일자리 연계 서비스를 확대한다. 

경력단절 예방서비스 지원기관도 1개 신설해 총 2개 기관을 통해 여성 취업자에 대한 경력단절 예방상담, 컨설팅지원 등을 강화한다. 

인천시와 8개 새로일하기센터가 공동으로 구인‧구직자의 만남 행사인 취‧창업 박람회를 연 2회 이상 개최한다. 올해 상반기 취업박람회는 오는 4월 3일에 개최된다.

맞벌이가정이 초등생 자녀를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다함께 돌봄센터'를 올해 7곳 늘려 총 8곳 운영할 계획이다. 

한부모가정에 아이돌보미를 파견하는 사업도 올해 새로 도입하고 ‘여성안심 무인택배 서비스’는 올해 말까지 15곳을 추가 설치하는 등 연차적으로 확대한다. 

지난해 전국 최초로 시행한 ‘도서지역 찾아가는 가정·성폭력 이동상담소’도 지속적으로 운영하며 폭력피해 여성․아동에 대한 보살핌 사업도 지속한다. 

이현애 인천시 여성가족국장은 “여성이 존중받고 살기 좋은 인천, 시민이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윤철 기자  syc5568@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