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군포시, 이달 18일 지역화폐 시민 설명회 개최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군포시는 4월로 예정된 지역화폐 발행에 앞서 실제 이용자 및 제도 참여자인 시민과 상인들의 요구를 듣고, 지역화폐 운영 전반에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하기 위해 오는 18일 군포문화예술회관 국제회의장에서 시민 설명회를 개최한다.

때문에 시는 이번 설명회에 일반 시민 외에 전통시장 상인과 소상공인 등 지역화폐 사용처 관계자들이 최대한 많이 참여해 자유롭게 의견을 제안할 수 있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또 지역화폐 제도에 대한 시민의 이해를 높여 능동적인 사용을 장려하기 위해 시는 설명회에서 지역화폐 도입 목적 및 추진과정을 자세히 설명하고, 카드형으로 운영될 지역화폐의 운영대행사 관계자를 초빙해 실질적인 지역화폐 사용방법도 안내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시민이 궁금해 할 사항을 쉽게 정리해 설명한 이후에는 질의응답, 참석자 전원이 참여하는 ‘청중 자유 토론’을 진행해 제도 발전을 위한 다양한 제언을 최대한 수렴함으로써 지역화폐의 성공적 도입 환경을 조성한다는 것이 시의 계획이다.

유형균 지역경제과장은 “이번 설명회는 지역화폐가 실제 적용될 현장 각계각층의 목소리를 듣기 위한 자리”라며 “다양한 주체들의 의견을 토대로 제도를 보완발전시켜 성공적 시행의 기반을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발행하는 대안화폐인 지역화폐는 군포지역 내에서만 통용된다.

다만 백화점이나 대형마트, 유흥업소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고, 더 자세한 정보는 지역경제과에 문의하면 알 수 있다.

신윤철 기자  syc5568@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