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넥슨 인수, 자금 조달 문제없어”
상태바
넷마블, “넥슨 인수, 자금 조달 문제없어”
자체 보유 현금, 재무적투자자, 일부 차입으로 가능
  • 정환용 기자
  • 승인 2019.02.13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정환용 기자] 넷마블이 13일 진행한 2018년 실적 발표에서 넥슨 인수에 대해 자금 조달에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서정원 넥슨 투자전략담당 부사장은 “두달여 전부터 넥슨 인수를 검토했고 한 달 전 인수전 참여를 결정했다”며 “넷마블이 보유하고 있는 현금과 재무적 투자자 투자금, 일부 차입으로 인수에 충분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다. 조달 가능한 금액은 현재로서는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이사는 넥슨 인수로 기대하고 있는 점에 대해 “같은 시장에서 경쟁하다 보니 넥슨과는 경쟁하기도 하고 협력하기도 했다”며 “넥슨이 가지고 있는 IP와 게임 개발 역량을 높이 보고 있다. 넷마블 모바일게임 사업과 글로벌 퍼블리싱 역량을 결합하면 좋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언급했다.

넷마블은 텐센트, MBK파트너스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넥슨 인수전에 참여한다. 서정원 부사장은 컨소시엄 구성과 지분율, 인수 대상 등 다양한 질문에 대해서는 답변을 유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