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시, 30여년만에 시민헌장 개정
상태바
속초시, 30여년만에 시민헌장 개정
  • 어경인 기자
  • 승인 2019.02.13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초시청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어경인 기자] 속초시가 시민헌장을 개정된 지 30여년만에 현실에 걸맞게 미래 지향점 등을 새롭게 담아 개정한다고 13일 밝혔다.

시민헌장은 지난 1968년 8월 15일 제정된 이래 1990년 10월 11일에 한차례 개정된 바 있다.

시는 현재 시민헌장이 급변하고 있는 도시환경 및 여건변화 등 시대적 흐름에 맞지 않는다는 시민의견 등이 제기됨에 따라 현실에 부합하도록 시민 화합과 시민 자긍심을 새롭게 고취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10월 24일 순수 민간자문기구인 '시민중심 원탁회의'에서 반드시 개정이 필요하다는 자문과 함께 시에 일괄 위임함으로서 속초시 시민헌장개정위원회를 구성, 지난해 12월부터 시민헌장 개정작업을 거쳐 개정 초안을 마련했다.

시민헌장 개정초안은 속초시의 정체성과 앞으로 나갈 방향 등을 담은 전문과 분야별로 추구해 나갈 6개 실천과제로 구성돼 있다.

시는 시민헌장 개정 초안에 대해 내달 4일까지 시 홈페이지 및 동 주민센터 안내판, 시 공식 SNS 등을 통한 각계각층의 시민의견 수렴과 함께, 관내 문화예술단체 등의 자문을 얻어 최종 개정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시민의 의견이 최종 반영된 개정안을 토대로 관련 자치법규 개정 등 제반 행정절차를 거쳐, 재지정을 추진하고 있는 ‘속초시민의 날’  행사와 연계해 확정된 시민헌장을 공포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속초시 시민헌장 개정을 통해 속초시민으로서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며 시민화합의 교두보를 마련하는 계기가 마련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