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모바일 액션 RPG ‘다크어벤저 크로스’ 일본 정식 출시
상태바
넥슨, 모바일 액션 RPG ‘다크어벤저 크로스’ 일본 정식 출시
캐릭터 디자인, 서브 시나리오 등 일본 현지화 작업 진행
  • 정환용 기자
  • 승인 2019.02.13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정환용 기자] 넥슨은 불리언게임즈에서 개발한 모바일 액션 RPG ‘다크어벤저 크로스(Dark Avenger X)’를 일본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 스토어를 통해 13일 출시했다.

‘다크어벤저 3(글로벌: 다크니스 라이지즈)’의 일본 버전 다크어벤저 크로스는 액션과 스토리, 커스터마이징 등 다양한 요소가 모바일 플랫폼으로 구현된 액션 RPG다. 넥슨은 일본 이용자 성향에 맞춰 대화 장면 내 캐릭터 디자인을 2D로 제작했고, 플레이 캐릭터를 스토리 내 나이, 성격에 맞게 바꾸는 등 현지화 작업을 진행했다. 특히 일본 이용자들에게 인기가 많은 외형으로 새로운 직업궁 궁수(아쳐)를 추가했다.

이밖에도 ‘복수자의 기억’, ‘조각의 기억’ 등 서브 시나리오 콘텐츠를 도입했다. 이용자들은 주인공들의 숨겨진 배경과 이야기들을 알아가며 스토리에 대한 몰입감을 느낄 수 있다.

지난 12월 18일부터 진행한 사전등록에는 25만명 이상이 참여했다. 이를 기념해 모든 사전등록 이용자에게는 ‘스페셜 의상 아바타’, ‘무기‧방어구 티켓’ 10개를 지급한다. 공식 트위터 이벤트 게시물을 공유한 횟수에 따라 보상 아이템도 얻을 수 있다.

박재민 넥슨 모바일사업본부장은 “현지화 작업에 공을 들인 만큼 ‘다크어벤저 크로스’가 일본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일본 이용자들이 보내준 관심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