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관광공사, 마이스 협력모델 구축12일 시·군 마이스 담당, 업계 관계자 등 100여 명 참석 정례회의 개최
지난 12일 시·군 마이스 담당, 업계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정례회의모습 <제공=경기관광공사>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경기관광공사(사장 유동규)가 31개 시군과 함께 마이스 협력모델을 만들어 나간다.

공사는 지난 12일 도내 시군 마이스 담당자, 업계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성롤링힐스에서 정례회의를 열었다.

이번 회의에선 시군 및 마이스 업계 관계자와의 협력 강화를 위해, 지역특화컨벤션 사업선정대상 범위와 마케팅 지원 확대 등 2019년 경기마이스의 주요 추진방향을 설명했다.

지역특화컨벤션 사업은 시군의 마이스 특화 산업 지원신청을 받아 선정된 사업에 컨설팅과 지원금을 집중해 경쟁력 있는 마이스 분야로 육성하는 제도다. 지난해 양평군, 부천시, 안산시 3개 시군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올해는 이를 6개 시군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 도내 마이스 업계에 홍보물, 항공비 등 공사와 함께하는 마케팅으로 한정됐던 지원범위를 다양한 개별 마케팅까지 확대해 지원한다.

공사 마이스 관계자는 “올해는 시군과 협업에 집중할 예정”이라며 “31개 시군에흩어진 마이스 산업을 묶어 시너지 효과가 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정례회의에는 18개 시군, 마이스 유관기관, 31개 마이스 업계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해 경기도 지역특화컨벤션 공모사업, 마이스 유치 마케팅 지원, 공동 마케팅 지원 등마이스 산업 전반의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논의가 진행됐다.

유동규 사장은 ”이번 정례회의가 도내 마이스 관계자들 간 소통과 협업이이뤄지는 계기가 됐기를 바란다“며 ”시군, 업계의 의견을 앞으로 정책에 적극 반영 해 시군과 함께하는 경기도 마이스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승희 기자  ehee0303@hanmail.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