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정보통신
IITP 기주희 박사, ITU-T 정보보호 부 라포처 선임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은 지난달 22일부터 30일까지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국제전기통신연합 전기통신표준화부문(ITU-T) SG17(정보보호)’국제회의에서 IITP 기주희 박사(사진)가 ‘ICT 보안 코디네이션’ 연구과제 부(副)라포처(Rapporteur)로 선임됐다고 13일 밝혔다.

ITU-T는 ICT 부문 최대 국제표준화 UN전문기구로 전기통신 관련 기술·운용·요금에 관한 문제를 연구하고 세계 표준화를 위한 권고를 채택한다. ‘부 라포처’는 표준 실제 권고안을 개발하는 그룹에 모든 이슈를 총괄하는 책임자인 라포처를 보조한다.

기 박사가 부 라포처로 선임된 ‘ICT 보안 코디네이션’ 연구과제는 ITU-T 보안 표준에 대한 전략 및 로드맵을 개발하고 각 그룹간에 중복되는 이슈를 조정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기 박사는 "정보보호 분야의 국제표준화 동향을 정부정책 및 국내 표준화전략에 적극 반영할 것"이라며 "향후 한국이 국제표준화 주도권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 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혜리 기자  chewoo_@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