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보건설, 대구 동성로 하우스디 어반 오피스텔 공급
상태바
대보건설, 대구 동성로 하우스디 어반 오피스텔 공급
전용 25 ~ 58㎡, 502실, 중소형 8개 타입, 일부 복층형 설계
대구지하철 중앙로역 이용 수월해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2.13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성로 하우스디 어반 투시도. <사진제공=대보건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대보건설은 13일 대구에서 오피스텔 ‘하우스디 어반(hausD urban)’을 처음 공급한다고 밝혔다.

대구 중구 남일동 29-3번지 중앙로역 인근에 들어서는 하우스디 어반은 지하 5층~지상 27층, 전용면적 25.11㎡~58.93㎡, 총 502실로 구성된다.

원룸형부터 투룸형까지 중소형 위주의 8개 타입으로 완성되며 1인 가구를 겨냥해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등 가전제품을 갖춘 풀퍼니시드(full-furnished) 설계가 도입된다. 일부 타입에는 복층형 설계가 적용된다.

전 세대에 IoT(사물인터넷) 시스템을 설치하고 입주민의 안전을 위한 고화질 CCTV를 마련한다. 최상급 엔지니어드스톤 주방상판과 유럽산 프리미엄 주방서랍재, 센서형 절수페달로 주방의 품격을 높였으며 아일랜드주방(투룸), 턴테이블식탁(원룸), 인출식 빨래건조대로 공간 활용성을 극대화했다.

교통여건도 눈에 띈다. 하우스디 어반은 대구지하철 1호선 중앙로역 1번 출구 앞에 위치한다. KTX를 이용할 수 있는 동대구역까지 약 7분(4개 정거장), 대구역까지는 약 2분(1개 정거장) 거리다. 국채보상로와 가깝고 달구벌대로, 신천대로를 이용해 주요지역으로 접근이 수월하다.

백화점, 영화관, 서점 등이 도보권 내에 있으며 시청, 병원, 도서관 등 편의시설과 공원 시설이 인접하다.

대보건설 관계자는 “대구에 처음 선보이는 오피스텔인 만큼 1인 가구를 위한 빌트인, IoT 시스템 등을 적용해 실소유자 및 세입자의 만족도를 극대화할 계획이다”며 “동성로 최고 높이인 27층으로 지역의 랜드마크로 완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성로 하우스디 어반 모델하우스는 중구 달구벌대로 2213에 위치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