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캐리어 배송…“매출‧사회공헌 2마리 토끼 잡는다”
상태바
CJ대한통운, 캐리어 배송…“매출‧사회공헌 2마리 토끼 잡는다”
  • 이하영 기자
  • 승인 2019.02.12 2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CJ대한통운>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CJ대한통운이 해외여행객 캐리어 당일 배송서비스와 함께 사회적 일자리 창출을 도모한다.

CJ대한통운은 인천광역시 중구에 위치한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인천광역시, 계양구청, 인천국제공항공사, 한진, 스마일시스템과 함께 신중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해외여행객 여행가방 당일 배송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인천국제공항을 이용하는 해외 여행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숙소와 공항으로 여행가방이나 짐을 당일 배송해주는 서비스로 신중년들이 참여하는 일자리 창출사업 의도도 담고 있다.

캐리어 당일 배송서비스는 2월 한달 동안 시범운영과 테스트를 병행해 본 운영은 3월중 시작된다. 배송서비스 가능 권역은 서울과 인천을 시작으로 사업 확장과 함께 수도권 전역까지 확대 예정이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국내 최고 수준의 종합물류 인프라를 활용해 모두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물류산업 생태계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형태의 협력사업을 추진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사회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