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정부 D+640
상태바
문재인 정부 D+640
  • 안중열 기자
  • 승인 2019.02.11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많은 점의 집합이 선이 되듯, 하루하루 벌어지는 일들이 모여 역사가 됩니다. 개별적으로는 큰 의미를 갖지 못했던 사건, 사고들이 훗날 역사적 의미를 부여받기도 합니다.
이에 이뉴스투데이는 훗날 문재인 시대를 돌아볼 때 참고 자료가 될 <문재인 정부 D+α>코너를 마련했습니다.
이 코너에는 ▲국내 정치 ▲외교 안보 ▲경제 ▲사회 문화 등 4개 분야에서 일어나는 문재인 정부 관련 주요 뉴스들을 일지 형태로 요약 정리해 게재합니다.
문재인 시대 비망록이라 할 수 있는 이 코너가 독자 여러분에게 유용한 정보가 되길 기대합니다.
< 편집자주>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달 28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 文대통령 “2차 북미회담, 평화·번영의 한반도 만들 것”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남북관계를 한 차원 더 높게 발전시키는 결정적인 기회가 될 제2차 북미정상회담이 한반도를 적대와 분쟁의 냉전지대에서 평화와 번영의 터전으로 바꿔놓는 역사적인 계기가 되길 기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고 1차 북미 정상회담을 세계사에 뚜렷한 이정표를 남긴 역사적 위업으로 평가하면서 이번 2차 회담은 이미 큰 원칙에 합의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새로운 북미관계, 한반도 평화체제를 보다 구체적이고 가시적으로 진전시키는 중대환 전환점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또 이번 회담이 남북관계를 한 차원 더 높게 발전시키는 결정적인 기회로 보고, 분단 이후 처음 맞이한 이 기회를 살리는 것이 전쟁의 위협에서 완전히 벗어나 평화가 경제를 위해 평화의 시대를 넘어, 평화가 경제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되는 평화경제의 시대를 함께 열어 가자고 북에 제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