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3기신도시에 국공립유치원 100% 설립한다"
상태바
국토부 "3기신도시에 국공립유치원 100% 설립한다"
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인천계양 테크노벨리, 과천 과천지구 해당
공공택지에도 국공립유치원 확대키로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1.31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수도권 대규모 신규택지(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인천계양 테크노벨리, 과천 과천지구) 내 유치원은 100% 국공립유치원으로 설립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는 31일 교육부 등 관계기관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대규모 신규택지 등의 국공립유치원 확대를 위한 관계기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먼저, 협약에 따라 초등학교와 유치원이 통합 설치될 수 있도록 적정 면적의 학교용지를 교육청에 공급할 계획이다. 별도로 설치되는 경우 조성원가의 60%로 유치원 용지를 공급하고 신혼희망타운 등 유치원 수요가 높은 곳은 주택단지와 함께 국공립유치원 설립을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수도권 대규모 신규택지를 '교육친화 도시개발 선도모델"로 개발하기 위해 학교를 중심으로 공공·문화체육시설 등 관련 기반시설을 배치하고 공동주택 입주시기를 고려해 유치원과 학교의 적기 개원개교를 추진하기로 했다.

아울러 이번 협약을 통해 대규모 신규택지 외 공공택지에 대해서도 국공립유치원 확대를 위해 용지 추가 제공 등을 협조키로 했다.

유은혜 교육부장관은 "국공립유치원 확대를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은 "기존 택지들에 대해서도 국공립유치원이 신·증설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