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황금연휴 슈퍼위크 시작…최대 80% 할인
상태바
야놀자, 황금연휴 슈퍼위크 시작…최대 80% 할인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9.01.30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야놀자>

[이뉴스투데이 강민수 기자] 야놀자가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내일부터 숙소 및 레저 인기상품을 최대 80% 할인가에 예약할 수 있는 황금연휴 슈퍼위크를 시작한다.

30일 야놀자에 따르면 황금연휴 슈퍼위크는 호텔, 모텔, 펜션, 레저 등 전 카테고리에 걸쳐 다음달 10일까지 진행된다.

숙박 유형별로 마련된 ‘골든 찬스’ 특가전을 통해 호텔은 정상가 대비 최대 66%, 모텔은 최대 25%, 펜션은 최대 80%, 레저는 최대 7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워커힐호텔, 테르메덴, 오크밸리, 설악워터피아 등 가족 단위 고객들이 즐겨 찾는 특급호텔 및 대형 레저시설 상품도 두루 갖췄다.

전 고객 대상 총 5만8000원 상당 황금연휴 쿠폰팩도 발행한다. 총 6매의 쿠폰으로 구성됐으며, 내일(31일) 야놀자 앱 내 ‘쿠폰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매객 대상 추첨을 통해 일본 후쿠오카 2인 왕복 항공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연다. 야놀자 앱에서 1일부터 10일까지 열흘간 국내 숙소나 레저·티켓 상품을 예약하면 자동 응모된다.

김혜정 야놀자 브랜드마케팅실장은 “설 명절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부터 여행객, D턴족, 스테이케이션족까지 다양한 고객들이 혜택을 받으실 수 있도록 야놀자 앱의 모든 서비스 영역에서 파격적인 특가상품을 고루 마련했다”며 “야놀자의 초특가 혜택들을 통해 고객들이 더욱 풍성하고 따뜻한 황금연휴를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