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동해시, 공직비리 근절·청렴문화 정착 역량 집중
동해시청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어경인 기자] 동해시가 기해년 공직자의 근무기강 확립과 공직비리 근절 대책을 추진, 신뢰 받는 공직사회 구현에 역량을 집중해 나간다고 14일 밝혔다.

특히 시는 명절 전·후, 하절기 휴가철, 연말연시 등 공직기강이 흐트러지기 쉬운 시기에 공직감찰을 집중적으로 실시하고 공직자 부조리·비리 척결을 위해 취약분야 등에 대한 특별감찰도 수시로 추진한다.

또 위법·부당한 행정처분으로 권리 침해 및 불편을 초래하는 등 고충민원 처리에 소극적으로 대처하는 공직자는 엄중 문책해 나갈 방침이다.

아울러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 시민의 공직자 청렴도 기대 수준이 상향되고 다양한 공직비위 행태를 예방하기 위해 내부 감찰 역량을 강화하는 한편 공직비리 사전예방 및 공직기강 확립을 위한 교육을 정기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올 기해년 한해, 청렴문화 정착 및 공직윤리의식 함양을 위한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감찰 활동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시 홈페이지에 ‘공직자 부조리(불친절) 신고센터’를 운영해 상시 공직자 부조리·비위 사례는 물론 불친절 행위, 소극 행정 등에 대해서도 접수를 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어경인 기자  eo4105@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