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이뉴스TV e뉴스 오늘의 동영상
일요일 저녁을 공포로 몰아놓은 ‘암사역 칼부림’ 사건… 10대 피의자 체포

[이뉴스투데이 안경선 기자] 서울 지하철역 앞 대로변에서 친구에게 흉기를 휘두른 10대가 경찰에 입건됐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지난 13일 오후 7시경 강동구 암사역 3번 출구 부근에서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19살 A 군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SNS를 통해 확산되고 있는 당시 상황이 담긴 동영상에서 A 군은 친구인 B 군과 격렬하게 싸우던 도중 흉기를 꺼내 들었고 이후 구석으로 몰린 B 군의 허벅지를 찔렀다. A 군은 경찰이 출동한 후에도 흉기로 경찰들을 위협했고 경찰은 이에 맞서 테이저건을 쏘며 욕설을 내뱉으며 저항하는 A 군을 제압하려 했다.

경찰과 A 군의 대치가 10여 분 동안 이어지던 중, A 군이 흉기를 든 채 구경하던 시민들이 모여있는 방향으로 도주했지만 남성은 얼마 가지 못해 뒤쫓아간 경찰관에게 체포됐다.

두 사람이 싸운 이유 등 사건 경위는 알려지지 않고 있으며 경찰 관계자는 “유치장에 입감 시킨 뒤 범행 동기 등에 대해 조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안경선 기자  ksnahn@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