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주조, ‘대선’ 출시 2년만 2억 병 판매 돌파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대선주조, ‘대선’ 출시 2년만 2억 병 판매 돌파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박흥식 기자] 대선주조㈜의 ‘대선’ 누적 판매량이 2억 병을 돌파했다. 대선주조(대표 조우현)는 주력제품 대선소주 누적 판매량이 14일 2억 병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지역 소주시장에서는 이례적으로 단기간에 2억 병 판매를 돌파한 만큼 대선주조에게는 의미 있는 성과다.

대선주조가 지난해 1월 선보인 알코올 도수 16.9도 ‘대선’은 출시 2개월 만에 판매량 300만 병을 넘어선 후 10일에 100만 병씩 팔리며 매달 60% 이상의 상승세를 보였다.

지난 4월에는 출시 15개월 만에 누적 판매 1억 병을 돌파했다. 점유율 또한 가파르게 상승해 지난 12월 기준 부산 소주시장 업소점유율은 69.2%, 대형마트‧슈퍼 등을 포함한 부산 전체 점유율은 56.7%를 달성했다.

대선이 단기간에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은 비결로 대선주조는 ‘맛’을 꼽는다. 대선은 천연감미료 토마틴이 첨가돼 단맛과 풍미가 높다. 대선에 함유된 벌꿀은 숙취 해소에 도움을 줘 대선은 ‘숙취 없는 소주’로 입소문을 타기도 했다.

대선은 ‘2017 대한민국 주류대상’, ‘2018 대한민국 주류대상’에서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지난해 9월에는 대세 걸그룹 마마무(MAMAMOO)를 공식모델로 발탁해 소비자들에게 한 걸음 더 다가섰다.

대선주조는 지난해 7월 공식 SNS를 통해 진행한 ‘대선 여성 모델 추천 이벤트’에서 타 연예인들을 누르고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한 걸그룹 마마무를 대선소주의 새로운 모델로 선정했다.

대선주조는 2억 병 돌파를 기념해 고객들과 함께할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2019년 새해 대선에게 바라는 점’ 이벤트를 통해 2억 병 돌파를 축하하고 고객의 요청사항을 알아보는 기회를 가진다. 관련 이벤트는 대선주조 공식 페이스북, 블로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대선주조 조우현 대표는 “직원들의 오랜 연구 끝에 출시된 대선소주가 2년 만에 2억 병을 돌파하게 되어 감개무량하다”며 “고객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끊임없는 노력으로 최고품질의 소주로 찾아갈 것을 약속드리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대선주조는 고용노동부가 선정한 ‘2018년 노사문화 우수기업’ 총 40개 기업 중 중소기업 부문 우수기업에 이름을 올렸으며, 대한결핵협회가 추진한 ‘나눔 제4호 기관’으로 선정됐다.

박흥식 기자  hsp01@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