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유통·소비자
닥스, 125주년 기념 밀라노 패션쇼 진행
<사진=LF>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닥스가 밀라노 패션위크서 패션쇼를 진행했다.

LF는 자사가 국내서 전개하는 영국 브랜드 닥스가 이달 13일(현지시각) 밀라노 패션위크서 브랜드 탄생 125주년 기념 2019 가을/겨울 남녀 통합 컬렉션 패션쇼를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닥스는 탄생 125주년인 2019년을 맞아 브랜드 정체성을 집약한 컬렉션으로 영국 문학을 테마로 선보였다.

영국 문학 속 자연환경과 고풍스러운 교외 저택을 모티브로 한 닥스는 자연스러운 실루엣을 그대로 반영했다. 올리브 그린, 브라운 등 색상을 컬렉션 전반에 걸쳐 주요하게 사용하고 입체감을 살린 체크와 핀스트라이프, 헤링본, 아가일 패턴은 물론 화려한 꽃무늬까지 등장시켰다.

닥스는 이전에 볼 수 없던 체크패턴도 새롭게 선보였다. 125주년 체크패턴은 아우터, 셔츠, 니트 등 다양한 제품군에 적용됐다.

소재는 가벼운 실크부터 조직감이 돋보이는 울 원단까지 다양한 무게감으로 소재의 활용 범위가 넓어졌다. 부드러운 메리노, 캐시미어, 특수 모헤어 등 최고급 천연소재가 중점적으로 사용된 니트는 이번 컬렉션에서 영국 감성을 완성시키는 핵심 아이템으로 활약했다.

2019 가을/겨울 컬렉션은 남성복과 여성복 통합 패션쇼를 진행하는 세 번째 시즌으로 중심 테마부터 색상, 소재, 패턴, 핏, 실루엣 등에 이르기까지 공통적인 디자인 요소를 적용했다. 의상뿐 아니라 독특한 가죽을 활용한 가방을 남녀 컬렉션에 함께 선보여 액세서리 조화 구현 등 통합 컬렉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이하영 기자  greenbooks7@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