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에너지·정유·화학
초미세먼지 극성 떠는 13일 '화력 발전량' 줄인다충남, 경기 지역 화력발전 14기 80% 출력제한

[이뉴스투데이 유준상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와 환경부는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에 대응해 13일 충남, 경기 지역에 화력발전 상한제약이 시행된다고 밝혔다.

상한제약 발령조건은 당일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되고 익일 초미세먼지 농도가 50㎍/m3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될 경우 익일에 상한제약 시행된다.

이번 상한제약 발령에 따라 화력발전 충남 11기, 경기 3기 등 14기는 내일 오전 6시~21시까지 발전 출력이 정격용량의 80%로 제한된다.

이에 따라 총 131만kW의 출력이 감소되고 초미세먼지(PM2.5)는 약 2.4톤이 감축될 전망이다.

상한제약은 초미세먼지 배출실적이 많은 화력발전을 대상으로 지난 10월부터 시범 시행됐으며 올해 본격 도입 후 금일 처음 발령됐다.

산업부는 "내일은 전력수요가 낮은 주말 경부하 기간으로 상한제약이 발령되더라도 예비력은 안정적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유준상 기자  yoojoonsang@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