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올해 2만5707가구 공급 예정…실수요자 공략 나서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건설·부동산
대우건설, 올해 2만5707가구 공급 예정…실수요자 공략 나서서울과 수도권 중심으로 공급
도시정비사업 비중 높아 안정적인 사업 추진 기대
<사진제공=대우건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기해년 새해, 아파트 분양 물량이 대거 쏟아질 조짐이 보이면서 이른바 '로또 분양'에 대한 기대감이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대우건설이 또 다른 희소식을 전달했다.

대우건설은 올해 아파트 2만 2470가구, 주상복합 2019가구, 오피스텔 1218실 총 2만 5707가구를 전국에 공급한다고 8일 밝혔다.

지역별로는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2만 63가구, 지방에 5644가구를 공급할 계획이다.

특히 도시정비사업 물량이 지난해 3909가구에서 올해 6432가구로 증가했다. 검단신도시와 운정신도시에서 자체사업으로 2250가구, 수원 및 다산신도시에서 각각 LH 및 경기도시공사와 민관공동사업을 통해 2143가구를 분양해 안정적인 사업 구조를 가져갈 예정이다.

서울에서는 둔촌주공 재건축, 사당3구역 재건축, 홍제동 제1주택 재건축 등 3701가구를 공급한다.

서울을 제외한 수도권에서는 운정신도시, 검단신도시 등 서울 접근성이 좋은 신도시 택지지구를 비롯해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와 같은 도심 내 생활여건이 우수한 입지에서 분양을 선보일 예정이다.

지방에서는 춘천 센트럴파크 푸르지오, 수성 레이크 푸르지오, 대전 중촌동 사업과 같이 지역 내 가장 선호되는 지역에서 분양을 선보인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대우건설은 면밀한 시장분석과 적정 분양가 산정, 맞춤형 상품 공급을 통해 꾸준히 고객들의 사랑을 받아왔으며 올해도 이러한 공급기조를 유지할 계획"이라며 "수요층이 두꺼운 도시정비사업과 서울 접근성이 뛰어난 수도권 신도시 및 택지지구 단지를 공급해 실수요자 공략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진웅 기자  woong@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