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LG트윈스, 난치병 어린이 돕기 2500만원 쾌척
상태바
LG전자·LG트윈스, 난치병 어린이 돕기 2500만원 쾌척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8.12.19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와 LG트윈스가 19일 난치병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해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에 사랑의 수호천사기금을 전달했다. 사진은 수호천사 기금 전달식에 참가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LG전자 대외협력담당 윤대식 상무, LG트윈스 박용택 선수, 서울대학교병원 조태준 소아진료부원장, LG트윈스 오지환 선수) <사진=LG전자>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LG전자와 LG트윈스가 난치병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에게 희망을 전했다.

LG전자와 LG트윈스는 19일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에서 박용택, 오지환 등 LG트윈스 소속 선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수호천사기금 2500만원을 병원 측에 전달했다.

사랑의 수호천사기금은 LG전자와 LG트윈스가 2006년부터 매년 공동으로 해오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LG트윈스 선수가 올 시즌에 거둔 성적과 연계해 기부금을 적립하고 여기에 LG전자가 같은 금액만큼을 더해 기부금을 모았다. 사랑의 수호천사기금은 난치병 어린이 치료비로 전액 사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