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티저 포스터 공개… 2월 무대에 선보인다
상태바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티저 포스터 공개… 2월 무대에 선보인다
"세 남녀의 운명적인 사랑이 무대 위에서 피어난다"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8.12.14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티저포스터<제공=쇼온컴퍼니>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가 티저 포스터 공개하며 무대 위의 대작으로 다시 태어난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동명의 드라마를 극화한 작품으로 일제 강점기인 1943년 겨울부터 한국 전쟁 직후 겨울까지 동아시아 격변기 10년의 세월을 겪어낸 세 남녀의 지난한 삶을 통해 한민족의 가장 가슴 아픈 역사와 대서사를 완성도 높게 담아낸 창작 뮤지컬이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의 원작은 1975년부터 1981년까지 6년간 연재된 소설가 김성종의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MBC드라마 ‘여명의 눈동자’로 평균 시청률 44%, 최고 시청률 58.4%에 이어 70%를 상회하는 점유율을 기록하며 범국민적인 사랑을 받았다.

44억여원의 제작비와 총 2년 5개월에 이르는 제작기간, 연인원 2만 5천명의 출연진으로 압도적 스케일을 자랑한 원작 드라마 ‘여명의 눈동자’는 드라마 최초로 일본군 ‘위안부’와 제주 4.3 등 대한민국의 근현대사에 빼 놓을 수 없는 역사를 정공법으로 담아낸 명작이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일본 강점기부터 한국 전쟁에 이르는 격동의 시대를 살아낸 여옥, 대치, 하림 세 남녀의 운명적인 사랑을 통해 동아시아 전쟁 10년의 세월을 관통하는 장대한 서사를 담백하면서도 섬세하게 풀어낼 것이다.

극 중 여옥, 대치, 하림, 최두일, 윤홍철, 김기문 등 일부 인물을 제외한 캐릭터를 창조해내 신선함을 가미하는 동시에 새로이 형성될 인물간의 관계를 통해 극적 긴장감을 불러일으켜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여기에, 원작 드라마의 서정적이면서도 애절한 선율의 테마곡을 포함해 극 전반에 흐르는 유려한 선율의 넘버는 서사를 더욱 촘촘하게 결합시켜 관객에게 보다 큰 감동을 전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가장 주목할 만한 점은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가 1919년 민족 독립의 불꽃이자 대규모 독립 운동의 시초로 꼽히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여 제작된 작품이라는 점이다.

드라마 역사상 최초로 일본군 ‘위안부’와 제주 4.3을 다룬 원작 드라마를 극화한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한민족의 아픈 역사를 예술로 승화시켜 그 감동을 현대를 살아가는 관객들에게 선사하는 동시에, 3.1절과 건국의 소중한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를 대작으로 탄생시키기 위해 모인 국내 최정상 창작진도 귀추를 주목시킨다.

대한민국 최정상 창작진을 이끄는 총괄 수장으로는 오페라 ‘아이다’ 일본 도쿄돔 공연을 비롯해 뮤지컬 ‘서울의 달’, ‘요셉 어메이징’ 등을 성공으로 이끈 변숙희 프로듀서가 나선다.

2012년 예그린어워드 창작예술 부문 연출상과 극본상, ‘더뮤지컬 어워즈’ 작곡작사상, 연출상, 극본상 등을 수상하며 작곡, 작사, 극본까지 전 분야에 걸쳐 실력을 인정받은 노우성이 연출로, 뮤지컬 ‘위대한 캣츠비’, 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 영화 ‘파이란’, ‘거미’ 등을 작곡한 J.ACO이 작곡가로 나서 창작 뮤지컬 흥행 신화를 써내려 갈 예정이다.

여기에 뮤지컬 ‘닥터 지바고’, ‘몬테크리스토’, ‘지킬 앤 하이드’ 등 대작 뮤지컬에서 활약한 원미솔 음악감독이 합세해 시대의 아픔을 맨 몸으로 겪어야만 했던 세 남녀의 운명적인 사랑을 장중하면서도 아름답게 표현해낼 것이다.

드라마 ‘여명의 눈동자’의 철조망 키스신과 주인공 윤여옥이 두 남자의 품에서 죽어갔던 설산 장면 등은 지금까지도 드라마 사상 최고의 명장면으로 꼽히며 아름다운 영상미를 자랑한다.

뮤지컬 ‘웃는 남자’, ‘스위니 토드’ 등 화려하면서도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무대 디자인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오필영 무대 디자이너는 시리도록 아름다운 드라마 속의 명장면을 한층 더 감각적으로 재해석해낼 것이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2019년 2월 7일부터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