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이어 日 열도 달구는 '2018 MAMA' 시상식 개막
상태바
韓 이어 日 열도 달구는 '2018 MAMA' 시상식 개막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8.12.12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세계인의 관심 속에 한국에서 막을 올린 아시아 최고 음악 시상식 '2018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가 이번에는 일본 열도를 뜨겁게 달굴 준비를 마쳤다.

12일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8 MAMA FANS' CHOICE in JAPAN'은 SNS를 통해 활발히 소통하는 음악 팬들의 트렌드를 반영, 100% 팬들의 선택으로 수상자가 결정되는 Fans' Choice 부문 시상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 새롭게 신설된 대상인 'Worldwide Icon of the Year(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의 첫 수상의 영광을 거머쥘 아티스트는 누가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지난 11월 1일부터 12월 9일까지 마마(MAMA) 공식 온라인 투표와 SNS 투표, 글로벌 뮤직비디오 조회수 등을 종합해 선정된 10팀의 'Worldwide Fans' Choice TOP10'이 오늘 발표되며, 선정된 10팀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실시간 SNS투표를 합산해 대망의 'Worldwide Icon of the Year(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가 발표될 예정이다.

이번 무대를 빛내기 위해 국내외 최정상 아티스트들이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를 찾는다. 정지민, 뉴이스트W, 마마무, 몬스타엑스, 방탄소년단, 스트레이 키즈, 아이즈원, 워너원, 트와이스 등 막강 아티스트 라인업은 글로벌 음악 팬들을 환호와 열광 속에 빠뜨릴 것으로 기대된다.

작년에 이어 박보검이 일본 MAMA의 호스트로 나서며, '고독한 미식가'의 일본 유명배우 마츠시게 유타카를 비롯 양세종, 장혁, 정소민, 하석진 등 인기 배우들이 자리에 함께한다.

오후 5시 레드카펫과 오후 7시 본 시상식으로 진행되는 '2018 MAMA FANS’ CHOICE in JAPAN'은 Mnet과 아시아 주요 지역 채널에서 동시 생중계되며, Mwave, 유튜브, 네이버TV, V live를 통해 전 세계 200여개 지역에서 온라인으로 시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