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김영록 지사 “실천력 있는 청렴대책 세우라”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신영삼 기자]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특단의 청렴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김 지사는 6일 “현재의 청렴 대책을 대폭 보완·개선해 올 7월부터 내년 6월까지 이뤄지는 민선7기 첫 평가에선 도민들의 걱정을 덜어드리는 수준으로 끌어올리자”고 당부했다.

이날 오전 도청 서재필실에서 열린 사업소·출연기관 정책회의를 통해 “지난해보다 다소 개선된 평가 결과를 바랐지만 4등급에 머무른 것에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지사는 “외부청렴도 평가가 낮았고, 특히 금품 수수 관련 사건이 영향을 미쳤기 때문이라고는 하지만, 어쨌든 도민들에게 걱정을 끼쳐드리는 수준”이라며 “말로만의 특단의 대책이 아니라 보다 실질적이고 실천력 있는 청렴 대책을 세워 추진해나가자”고 말했다. 이어 “이번 청렴도 평가에선 시군 단위 평가도 낮았던 만큼 시군과 함께 대책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한전공대 설립에 대해 김 지사는 “공식 활동에 들어간 범정부 지원위원회에 각 해당 정부부처가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며 “도 차원에서도 각 부처와 실무 차원의 협조체계를 강화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국비 확보 활동과 관련 “경전선 전철화 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를 근소한 차이로 통과하지 못해 국비 확보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사업이므로 포기하지 말고 끝까지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며 “그밖에 도민 생활에 관련된 다른 사업 예산에 대해서도 지역 국회의원 등과 전방위적으로 협력해 한 푼이라도 더 확보해나가자”고 독려했다.

김 지사는 “겨울철 눈이 많이 올 때 일부 국도나 지방도 구간에서의 제설작업이 아침 출근시간대에 맞추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며 “24시간 상주하는 용역을 통해서라도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책을 잘 마련해 추진해달라”고 말했다.

신영삼 기자  pst032@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