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내년 2월 베트남 하노이 지점 개설
상태바
KB국민은행, 내년 2월 베트남 하노이 지점 개설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8.12.05 2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KB국민은행 하노이사무소는 지난 3일 베트남 당국으로부터 지점 개설허가를 받았다고 5일 밝혔다.

국민은행은 이에 따라 사무실 준비과정 등을 거쳐 내년 2월 하순 하노이 지점을 열 계획이다.

2011년 베트남 남부 경제중심지 호찌민시에 지점을 개설한 국민은행은 2016년 초 하노이 지점 개설신청을 했다.

그러나 베트남 정부가 자국 은행 구조조정을 강력하게 추진하면서 외국은행의 신규 지점 개설허가를 미뤄왔다.

이런 상황이 장기화하자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3월 베트남을 국빈 방문했을 당시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금융사 상호 진출 방안을 협의했고, 이후 김도현 주베트남대사가 응우옌 쑤언 푹 총리를 2차례 만나 설득하는 등 적극 지원했다.

국민은행이 지점을 개설하면 현지 법인을 만든 신한은행, 우리은행과 IBK기업은행, NH농협은행, KEB하나은행에 이어 우리나라 은행 가운데 6번째로 하노이 지점을 두게 된다.

BNK부산은행과 DGB대구은행도 하노이 지점 개설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