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해군 전역군인 해운산업 진출 돕는다
상태바
해수부, 해군 전역군인 해운산업 진출 돕는다
6일 부산 한국해양수산연수원에서 2018년 하반기 취업 설명회 개최
  • 이상헌 기자
  • 승인 2018.11.05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해양수산부는 해군본부, 한국선주협회, 한국해운조합,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한국선원복지고용센터와 함께 '2018년 하반기 취업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오는 6일 부산 한국해양수산연수원에서 열리는 이번 취업설명회를 통해 해수부는 해군 전역군인이 다시 취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원활한 사회복귀를 지원하고, 함정 운항경력이 있는 전역군인들을 선원 인력자원으로 유입시킬 예정이다.

지난 2014년부터 시작된 이 취업설명회를 통해 지금까지 80여명의 해군 전역군인들이 해운업계에 진출하여 제2의 인생을 찾았다.이번 취업설명회에는 해군의 추천을 통해 선발된 우수한 전역 군인들과 채용을 희망하는 국내외 주요 해운선사 및 선박관리회사 10곳이 참여한다.

설명회에서는 각 해운선사 및 선박관리회사의 상세한 채용정보를 공유하고, 채용 희망자를 대상으로 현장에서 면접을 실시하여 실질적인 일자리 창출로 연결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서진희 해수부 선원정책과장은 "해군전역자들은 함정에서의 승선경험을 바탕으로 상선에서도 그 역량을 발휘하고 있다"며 "전역군인들의 안정적인 사회복귀뿐만 아니라 우수한 인력의 효율적인 활용에도 도움을 주는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