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생활 영상 협박’ 구하라 前 남친 최종범, 구속영장 기각… [이뉴스TV]
상태바
‘사생활 영상 협박’ 구하라 前 남친 최종범, 구속영장 기각… [이뉴스TV]
  • 안경선 기자
  • 승인 2018.10.25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안경선 기자] 가수 구하라씨의 전 연인인 최종범 씨의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24일 법원은 “구하라와의 사생활이 담긴 녹화본으로 협박하고 퍼트리려 한 혐의를 받던 최종범의 구속영장을 기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법원은 최 씨를 구속할 사유나 필요성을 인정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구속영장을 심사한 이언학 부장판사는 "최 씨가 구 씨에 의해 일상생활에 지장을 초래할 정도로 얼굴 등에 심한 상처를 입게 되자 격분해 사진 등을 제보하겠다고 말한 점"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한편 구하라 소속사 콘텐츠와이측은 “법률대리인을 통해 법적대응은 계속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