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여기어때, 360도 VR 적용 숙소 2500곳 돌파
상태바
[스타트업] 여기어때, 360도 VR 적용 숙소 2500곳 돌파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10.23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은지 기자] 여기어때의 VR 정보 적용 숙소가 2500곳을 돌파했다. 360도 VR객실정보 도입 2년 만이다.

여기어때 숙박시설 정보에는 객실 타입별로 3~10개씩 VR객실정보가 적용돼 있다. 여기어때는 2016년 8월 업계에서 처음으로 객실 상태를 입체로 구현하는 ‘360도 VR객실정보’를 앱에 적용했다. 별도의 VR 기기 없이, 휴대폰을 움직여 객실 내부를 둘러보고, 손가락을 이용해 360도 회전·확대가 가능하다.

VR객실정보를 보유한 제휴점은 여기어때 숙소 리스트에서 ‘360도’ 아이콘이 달리며, 소개 페이지에서 숙소 사진과 VR 영상 동시 확인이 가능하다. 사용자는 사전에 방 크기나 구조,위생 상태를 현장에서 직접 확인하는 것처럼 생생하게 파악할 수 있다. 

여기어때는 2016년 모텔 제휴점을 대상으로 VR객실정보 촬영·등록을 시작했고, 같은해 12월 호텔 및 리조트로도 확대했다. 현재 360도 VR객실정보가 적용된 여기어때 제휴점 비중은 중소형호텔(모텔)이 70.3%, 호텔·리조트가 29.7%다. VR객실정보를 적용한 제휴점의 매출은 여기어때에서 거래되는 전체 숙박시설 평균보다 약 30% 높았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VR로 객실정보를 제공하는 제휴점 서울지역 (20.7%)에 몰렸다. 이어 경기(16.4%)와 부산(13.1%), 경남(8.4%), 인천(7.2%) 순이었다. 그 외 경북, 제주, 대구, 대전, 전북, 강원, 전남, 광주, 충북, 충남, 울산 순으로 VR객실정보 제공 숙소가 많았다.

한편, VR객실정보는 여기어때가 2016년부터 추진한 ‘숙소 인식개선을 위한 혁신프로젝트’ 중 8번째로 발표된 정책이다. 최저가보상제, 전액 환불보장제, 리얼리뷰 등 숙박O2O 시장을 이끈 주요 정책이 이 캠페인을 통해 탄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