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화성·망향휴게소 '졸음 방지 부스' 설치
상태바
현대글로비스-화성·망향휴게소 '졸음 방지 부스' 설치
운전자 휴식 및 건강상태 점검 부스 마련...안마의자 체험, 두피 마사지, 졸음예방 게임 등  
  • 이상헌 기자
  • 승인 2018.10.23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글로비스가 23일 경기 화성시 화성휴게소와 24~25일 충남 천안시 망향휴게소에서 운전자들의 휴식과 건강상태 점검을 위한 '운전자 리프레시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휴게소를 방문한 운전자들이 행사장 부스에 설치된 안마의자를 체험하고 있다.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글로벌 물류 전문기업 현대글로비스가 경기 화성시 화성휴게소와 24~25일 충남 천안시 망향휴게소에서 운전자들의 휴식과 건강상태 점검을 위한 '운전자 리프레시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23일 현대글로비스에 따르면 운전자 리프레시 프로그램은 안전공감 캠페인의 일환으로 마련된 것으로 장시간 차량을 운전하는 화물차 운전자와 고속도로 이용객을 대상으로 한다.

이번 기간 휴게소를 방문하는 운전자들은 행사장 부스에 설치된 10개의 안마의자를 무료로 체험하고 전문 마사지사에게 두피마사지도 받을 수 있다. 또, 체성분 분석기 검사로 본인의 건강상태를 점검하고 간호사와 건강상담도 할 수 있다.

이 밖에도, 현대글로비스는 운전 중 쌓인 피로를 해소하고 졸음운전을 예방할 수 있도록 간단한 게임시설을 운영하고, 졸음 예방에 효과가 있는 차량용 방향제 800개와 에너지 음료 4000개도 증정한다. 행사 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이다.

현대글로비스는 고속도로 안전운전을 도모하고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들을 진행해오고 있다. 매년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졸음운전 방지용품 세트1만여개를 무상으로 배포하는 한편, '안전공감 마라톤' 행사 참가비 전액을 기부해 고속도로 졸음쉼터를 개선하는 사업도 실시했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는 "고속도로 졸음운전은 대형사고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예방이 중요하다"며 "운전자들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차량 운행을 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안전공감 캠페인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글로비스는 지난 2015년부터 안전공감 캠페인을 시행하고 있다. 안전공감 캠페인은 현대글로비스가 국내 대표 물류회사로서 안전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고 '도로교통 안전'과 '재난재해 예방'에 기여하기 위해 진행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이를 위해 안전운전용품 세트 배포, 안전공감 마라톤 개최, 어린이 재난재해 예방교육, 구호품 제작 및 재해지역 운송, 안전공감 벽화 그리기, 고속도로 졸음쉼터 개선사업 등을 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