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협력사 취헙희망자 교육 中企로 확대 운영
상태바
포스코, 협력사 취헙희망자 교육 中企로 확대 운영
  • 이세정 기자
  • 승인 2018.10.19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포스코>

[이뉴스투데이 이세정 기자] 포스코가 협력사에 필요한 인력을 사전 양성하고, 채용까지 연계하는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을 중소기업까지 확대 실시한다.

19일 포스코에 따르면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은 포항·광양 청년 구직자를 대상으로 회사 생활에 필요한 기본 소양과 기술역량을 향상시켜 협력사 채용까지 연계하는 협력사 채용지원 프로그램이다.

포스코는 오는 22일 입과식이 진행되는 4차 프로그램부터 교육 대상을 협력사에서 포항·광양 지역 중소기업까지 확대하고, 교육과정을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대·중소기업 상생일자리 프로그램'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포스코는 우수인력확보가 어려운 중소 협력사의 채용을 지원하기 위해 2005년부터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을 실시해 왔다. 올해까지 취업희망자 교육 수료생 1157명 중 90% 이상이 협력사에 취업하는 성과를 거뒀다.

포스코 협력사 취업희망자 교육 프로그램은 천장크레인, 설비관리기술, 메카트로닉스 등 다양한 분야로 이루어져 있다. 협력사 채용 소요에 따라 교육인원을 탄력적으로 선발한다. 교육은 2개월간 합숙으로 진행되며, 수행직무 및 근무환경에 대한 사전 이해도 제고를 위해 협력사 현장체험을 병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