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콘텐츠
컴투스,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 애니∙피규어 제작 영상 공개
<사진제공=컴투스>

[이뉴스투데이 오복음 기자] 컴투스는 자사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를 기반으로 한 단편 애니메이션과 피규어 제작 모습을 일부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컴투스는 지난 13일 한국 서울에서 열린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8(SWC 2018)’ 월드결선에서 ‘서머너즈 워’ 애니메이션∙코믹스 제작 과정을 소개하는 다큐멘터리 영상과 신규 피규어 모습을 담은 영상 두 편을 최초로 공개했다고 전했다.

회사에 따르면 우선 ‘서머너즈 워’ 애니메이션∙코믹스 제작 영상은 컴투스가 스카이바운드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서머너즈 워’ 세계관과 스토리텔링을 바탕으로 제작 중인 애니메이션∙코믹스 등의 기획 과정을 담았다.

‘스타워즈 클론전쟁’ ’앵그리버드 무비’ 등 세계적 영화∙게임 원작을 애니메이션으로 만들어온 ‘서머너즈 워’ 애니메이션 총괄 프로듀서이자 스카이바운드 노스 CEO 캐서린 윈더가 원작에 새로움을 더한 독보적인 비주얼 아트 콘셉트를 만든 소감을 전하며, 다양한 장르 확장 가능성을 시사했다.

특히 이날 소개된 영상에는 캐서린과 함께 ‘서머너즈 워’ 공동 총괄 프로듀서인 ‘워킹데드’의 원작자, 스카이바운드 CEO 로버트 커크먼이 출연했으며, 오는 2019년 공개 예정인 단편 애니메이션 중 3D 그래픽으로 화려하게 표현된 몬스터 소환 장면 일부를 최초로 공개, 그간 기다려온 게임 팬들의 뜨거운 함성을 이끌어 냈다고 말했다.

또 미국 글로벌 완구 제작사 펀코가 제작 중인 ‘서머너즈 워’ 피규어 영상도 이번 대회를 통해 공개, 독보적 디자인으로 해석된 ‘서머너즈 워’ 피규어의 모습을 세계 팬들 앞에 소개했다.

잔느(빛 팔라딘), 오리온(물 브라우니 요술사), 카밀라(물 발키리), 마브(바람 펭귄기사) 등 총 4종 피규어가 베일을 벗었으며, 가까운 시일 내 출시 또한 예고해 현장의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컴투스 관계자는 “세계 많은 팬들이 기다리고 있는 ‘서머너즈 워’ 확장 콘텐츠 모습을 이번 영상을 통해 소개했다”라며 “향후 글로벌 파트너사와 함께 진행 중인 ‘서머너즈 워’ IP 기반의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복음 기자  perpect_knigh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