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중기·벤처
코웨이, 추석 맞아 협력사 납품대금 조기 지급
<사진제공=코웨이>

[이뉴스투데이 신승엽 기자] 코웨이는 추석을 앞두고 협력사 자금 운영에 도움을 주기 위해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19일 밝혔다.

코웨이는 추석을 맞아 200여개의 협력사 중 희망 기업을 대상으로 내달 10일까지 지급이 예정된 납품대금을 20일 가량 앞당긴다. 납품대금은 약 20억원이며, 이달 20일에 전액 현금으로 지급한다.

코웨이는 협력사와 공정 거래를 위해 공정거래위원회가 배포한 표준하도급계약서를 사용하고 있다. 협력업체에 매입대금을 지급할 때 ‘전액 현금 및 월 마감 후 10일 이내 지급’ 사항을 준수해왔다.

‘상생펀드’ 운영을 통해 협력업체의 재무 안정성 향상도 지원하고 있다. 상생펀드는 협력사의 자금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 2011년 개설됐다. 금융기관과 연계해 200억원의 자금을 조성했으며 협력사가 자금이 필요할 경우 저리로 대출해주는 금융 지원 제도다.

이교원 SCM 부문장은 “협력사들이 명절 전 일시적으로 많은 곳에 자금이 필요하다는 점을 감안해 이번 조기 지급을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협력사를 대상으로 다양한 상생 활동을 펼쳐 함께 성장해 나가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승엽 기자  sinkon7853@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