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정책일반
한가위 서울 보름달 24일 오후 6시 19분에 뜬다완전 둥근달은 25일 오전 11시 52분
<사진=한국천문연구원>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올해 한가위에는 서울에서 24일 저녁에 보름달을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국천문연구원은 올해 한가위 보름달이 서울 기준 24일 오후 6시 19분에 뜬다고 18일 밝혔다. 보름달이 가장 높이 뜨는 시각은 24일 자정을 넘어 25일 0시 10분이라고 전했다. 

연구원은 이 때 달은 아직 완전히 둥근 모습이 아니며 달이 태양의 반대쪽에 위치해 완전히 둥근달이 되는 시각은 추석 다음날인 25일 오전 11시 52분이라고 전했다. 다만 이때는 달이 진 이후로 볼 수 없다. 따라서 25일 새벽에 가장 둥근 보름달을 볼 수 있다.

보름달이 항상 완전히 둥글지 않은 이유는 달이 지구 주위를 타원궤도로 공전하기 때문에 태양 방향에서 태양의 반대까지 가는 시간이 일정하지 않기 때문이다.  

한편 주요 도시에서 달이 뜨는 시각은 인천이 오후 6시 20분, 대전이 6시 17분, 대구 6시 12분, 광주 6시 18분, 부산 6시 9분, 울산 6시 8분, 세종시 6시 17분이다. 달이 지는 시간은 25일 오전 5시 58분부터 6시 8분 사이다. 

여용준 기자  dd0930@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