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김영남·최룡해·리수용·리용호 등 文대통령 순안공항 영접
상태바
北김영남·최룡해·리수용·리용호 등 文대통령 순안공항 영접
  • 최유희 기자
  • 승인 2018.09.18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최유희 기자>

[이뉴스투데이 최유희 기자] '2018남북정상회담평양'의 첫날인 18일,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등 북한 최고위급 인사들이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 내외를 영접했다.

평양에서 송출된 중계 방송에 따르면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최룡해 당중앙위 부위원장(조직지도부장) △리수용 당중앙위 부위원장(국제부장) △리용호 외무상 △김수길 총정치국장 △노광철 인민무력상 △김능오 평양시 당위원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차희림 평양시 인민위원장 9명은 공항 착륙장에 일렬로 서 문 대통령 내외를 기다렸다.

문 대통령 내외는 공군 1호기에서 내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내외와 인사를 나눈 뒤 김영남 위원장 등 북측 인사들과 차례로 악수를 나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