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재부 홈페이지 '모바일 트렌드' 반영해 대폭 개편
상태바
기재부 홈페이지 '모바일 트렌드' 반영해 대폭 개편
영상 보도자료, 정책 수혜자 인터뷰 등 소통형 콘텐츠 강화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8.08.13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기획재정부 홈페이지가 기존의 텍스트 위주의 딱딱한 틀을 벗고 사진·영상 중심으로 대폭 개편됐다.

최근 모바일 트렌드를 반영해 소득주도·혁신성장 등 정부 정책을 효과적으로 국민에게 알리고 의견도 수렴하는 소통 창구로 홈페이지를 활용하겠다는 취지다.

기획재정부는 대표 홈페이지를 전면 개편해 공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개편은 기존 글자 비중이 높아 가독성이 떨어지는 정부 부처 홈페이지의 틀을 과감히 탈피한 것이 특징이다.

홈페이지 전면에 나열됐던 글자 형식의 메뉴는 모두 세부 메뉴 창으로 옮기고 대신 콘텐츠와 연결된 사진·영상 등을 배치해 가독성을 높였다.

기재부는 개편 홈페이지의 첫 메인 메뉴에 혁신성장본부 안내, 근로장려금 개편방안, 투자지원 카라반 활동, 저소득층 일자리·소득지원 대책 등을 소개했다.

메인 메뉴 하단에는 장·차관들의 현장 방문 활동, 정책 관련 인터뷰 등 각종 영상 자료를 배치했다.

기재부 페이스북이나 블로그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콘텐츠도 첫 화면에 배치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했다.

기재부 관계자는 "주요 정책 4∼5개를 선별해 메인화면 상단에 관련 콘텐츠를 배치했고 국민적 관심도가 높거나 시의성 있는 정보를 하단에 카드 형식으로 배치해 접근성을 높였다"고 말했다.

최근 모바일을 통한 홈페이지 접속이 늘어나는 점을 고려해 이미지 용량을 줄이고 다양한 화면 크기의 기기에서도 불편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국민·기업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코너도 마련했다.

정책 수혜자인 국민이 직접 목소리를 낼 수 있는 '국민 제안' 코너를 홈페이지 메인화면에 배치했다. 혁신성장과 관련해 기업들이 자유롭게 의견을 낼 수 있는 '혁신성장 옴부즈만' 코너도 신설됐다.

정책담당자가 직접 출연해 사실관계를 설명하는 '팩트 체크', 정책 마련 과정의 뒷이야기를 소개하는 '뒷땀화' 등도 눈길을 끌었다.

기재부 홈페이지 개편과 함께 혁신성장 포털도 운영을 시작했다.

포털에는 8대 핵심 선도사업 등 주요 정책 방향, 우수기업 사례 등 체감형 콘텐츠 등이 소개됐다. 혁신성장 관련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소통 기능도 추가됐다.

혁신성장포털은 한 달간 시범 운영을 한 뒤 혁신창업 관련 콘텐츠를 게재하는 '이노코리아 채널'과 연계해 9월 중 정식으로 문을 열 계획이다.

기재부는 홈페이지 개편을 기념해 2주간 커피 상품권 등을 내거는 페이스북 이벤트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