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중간 톱
'에릭 반쪽' 나혜미, '하나뿐인 내편'으로 드라마 복귀
배우 나혜미 <사진제공=블룸엔터테이먼트>

[이뉴스투데이 김민석 기자] 배우 나혜미가 신화 에릭과 결혼한 이후 KBS 주말극으로 활동을 재개한다.

8일 소속사 블룸엔터테이먼트는 나혜미가 KBS 2TV 새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발표했다.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아버지 때문에 인생이 꼬인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근 과정을 그린 드라마다.

나혜미는 극중에서 김도란의 동생 김미란 역으로 출연한다. 김미란은 나혜미의 탄탄한 연기력이 발휘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 세상물정 모르고 자란 철부지 캐릭터다.

나혜미는 MBC '거침 없이 하이킥'에서 이름을 알린 뒤, SBS '엽기적인 그녀' 등에 출연해 관객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드라마 출연은 2014년 6월 종영한 KBS 1 '사랑은 노래를 타고' 이후 4년 만이다.

한편, 나혜미는 신화 출신의 에릭과 5년 열애 끝에 지난해 7월1일 웨딩마치를 올렸다.

김민석 기자  rimbaud1871@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