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말 펀드 순자산 571조… 전월대비 4.4% 증가
상태바
7월말 펀드 순자산 571조… 전월대비 4.4% 증가
무역전쟁 우려에 국내 증시가 약세… 상대적으로 안전자산인 채권형펀드에 자금 몰려
  • 배승희 기자
  • 승인 2018.08.08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배승희 기자] 국내 펀드 순자산 규모가 7월 말 현재 570조6000억원으로 한 달 전보다 23조8000억원(4.4%) 늘었다.

8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주식형펀드 순자산은 82조5000억원으로 8000억원(1.0%) 감소했다. 그 가운데 국내 주식형펀드 순자산은 1조원(1.7%) 줄고 해외 주식형펀드 순자산은 2000억원(0.9%) 늘었다.

채권형펀드 순자산은 101조2000억원으로 2조2500억원(2.3%) 늘었다. 무역전쟁 우려에 국내 증시가 약세를 보이면서 상대적으로 안전자산인 채권형펀드에 자금이 몰렸기 때문이다.

국내 채권형펀드 순자산은 2조5300억원(2.8%) 늘고 해외 채권형펀드 순자산은 2800억원(3.3%) 줄었다.

반기 자금 수요 해소로 수시 입출금식 상품인 머니마켓펀드(MMF)에는 20조7000억원이 순유입됐다. MMF 순자산은 전월 말보다 20조9000억원 증가한 126조9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재간접 펀드 순자산은 6000억원(2.0%) 증가한 28조4000억원, 파생상품 펀드 순자산은 4000억원(0.8%) 늘어난 48조원이었다.

부동산 펀드 순자산은 69조2000억원으로 8000억원(1.2%) 늘었고, 특별자산펀드는 64조원으로 910억원(0.1%) 증가했다.

지난달 말 기준 전체 펀드 설정액은 565조3000억원으로 전월 말보다 24조3000억원(4.5%)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