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대기환경청, '푸른하늘지킴이 양성 캠프' 개최
상태바
수도권대기환경청, '푸른하늘지킴이 양성 캠프' 개최
미세먼지, 4차 산업혁명 주제 환경특강...수도권 지역 고교생 130여명 참가
  • 이상헌 기자
  • 승인 2018.08.05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수도권대기환경청은 '푸른하늘 지킴이 리더 양성 프로젝트' 38개팀이 참가하는 캠프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6일 서울대 글로벌컨벤션플라자에서 개최되는 '푸른하늘 지킴이 리더 양성 프로젝트'는 서울, 경기, 인천 수도권지역 고등학생 5명으로 구성된 팀이 각 팀별로 미세먼지 등 대기 환경오염 원인과 해결 방안에 대해 조사와 연구 등의 계획을 스스로 수립해 실행하는 사업이다.

이번 캠프는 총 130명의 학생들이 참여해 지난 5월부터 '교실 창문의 미세먼지 필터 효과 및 영향 조사', '교내 공기오염원의 현황과 학교 현장에 맞는 공기질 대책 방안 연구', '시중에 판매되는 미세먼지 마스크의 효과 조사' 등을 주제로 5개 팀이 대표로 프로젝트 추진 상황을 발표한다.

학생들은 진행 중인 프로젝트에 대해 공유하고 프로젝트 과정에 대한 전문가 자문, 환경 특강(미세먼지와 4차 산업혁명), 환경 관련 현장(국립환경과학원 탄소제로빌딩,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도 견학한다.

'푸른하늘지킴이 리더 양성 프로젝트'는 9월까지 조사·연구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며, 10월 활동 결과보고서 심사를 통해 우수팀에 환경부 장관과 수도권대기환경청장상을 시상하고, 1500만원 상당의 부상을 수여한다.

김동구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은 "이번 캠프를 통해 미래 주역인 청소년들이 미세먼지에 관심을 갖고 친환경 시대를 이끌어갈 과학자로 성장할 수 있는 토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