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콘텐츠 핫e현장
넥슨, 코믹콘서 ‘마블 배틀라인’ 시연 버전 공개관람객, 준비된 부스서핸드폰·태블릿 PC로 PvP 대전 즐겨
넥슨이 코믹콘서 전략 카드 배틀 모바일게임인 '마블 배틀라인' 첫 시연 버전을 국내 유저들에게 공개했다. 사진은 마블 배틀라인 포스터 <사진=오복음 기자>

[이뉴스투데이 오복음 기자] 넥슨이 야심차게 내놓은 전략 카드 배틀 모바일게임 ‘마블 배틀라인’이 모습을 드러냈다. 마블배틀은 ‘아이언맨’, ‘스파이더맨’, ‘블랙 팬서’ 등 마블 영웅과 빌런으로 구성된 200여 종의 카드를 수집하고 덱을 구성하는 게임이다. 

특히, 유명 코믹스 작가 알렉스 어바인(Alex Irvine)이 참여해 눈길을 끈다.

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는 만화, 게임, 영화, 드라마, 코스튬 플레이 등을 다루는 글로벌 팝 문화 축제 '코믹콘 서울 2018'이 개최됐다. 

넥슨은 코믹콘에서 ‘마블 배틀라인’을 처음으로 시연하고 '마블' 지식재산권(IP)을 이용해 유저들을 모은다는 각오를 전했다. 

3X4 전장에서 마블 캐릭터와 카드 배틀을 벌이는 이 게임은 체스나 장기 같은 쉽고 친숙한 전투 룰을 갖고 있다. 마블로부터 공식 승인 받은 200여 종의 고퀄리티 카드를 수집하는 즐거움도 느낄 수 있다.

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코믹콘 서울 2018' 넥슨 부스에서 관람객들이 마블 배틀라인 시연 버전을 체험하고 있는 모습 <사진=오복음 기자>

이날 행사를 관람객들은 부스에 설치된 핸드폰과 태블릿 PC를 이용해 실시간대전(PvP) 대전을 즐겼다. 부스 바깥에 설치된 '마블 영웅 카드'를 뽑고 아이템도 직접 수집했다. 

한 관람객은 "평소 마블을 굉장히 좋아하는데,쉬운 룰과 친근한 캐릭터덕분에 게임 플레이를 하며 위화감을 느끼지 못했다"고 말했다.

넥슨은 지난달 19일부터 '마블 배틀라인' 사전 예약을 진행했다. 마블 배틀라인은 올 가을 글로벌 시장을 본격 공략할 예정이다.

오복음 기자  perpect_knigh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